나눔과 소통으로 함께하는 칠현산 칠장사

  • 로그인
  • 회원가입
  • 검색

나눔과 소통으로 향기로운 세상을 만들어가는

칠현산 칠장사

궁예와 임꺽정

나눔과 소통으로 함께하는 칠현산 칠장사


궁예 유년시절

궁예 유년시절

칠장사에는 여러 구전이 내려오는데 궁예가 10세까지 활쏘기를 하며 유년기를 보냈다는 활터가 남아있으며 의적 임꺽정이 갖바치스님 병해대사에게 바친 꺽정불이야기등이 있다.

병해대사와 임꺽정

병해대사(갖바치스님)와 임꺽정

칠장사는 임꺽정의 스승인 병해대사(갖바치스님)를 만나 이봉학등과 의형제를 맺은 곳이다. 갖바치는 이곳에 머물면서 주민들에게 가죽신 깁는 법을 가르쳐 가죽신이 안성유기와 더불어 안성 특산물이 되기도 하였다.
임꺽정이 난을 일으켰을 때 관군들을 피해 머물던 곳이기도하다.
SBS드라마 임꺽정(1996~7년)도 칠장사에서 촬영된바 있다.

꺽정불

극락전 안 꺽정불

임꺽정이 봉안한 것으로 전해져 ‘꺽정불’로 불리고 있는 안성 칠장사 소장 목조불상이 충북대 연구팀의 연대측정결과 1540여 년인 조선중기에 조성된 것으로 밝혀졌다.
벽초 홍명희의 대하소설에서 <임꺽정>과 병해대사 이야기가 널리 알려진 가운데 임꺽정이 스승 병해대사를 위해 조성했다는 꺽정불이 현재까지 전해지고 있지만, 그 동안 불상의 진위를 놓고 의견이 엇갈려왔다.
그러나 충북대 연구팀이 꺽정불 밑 부분에 ‘봉안 임꺽정(奉安 林巨正)’이라고 쓰여 진 삼베 조각 등을 연대측정 한 결과 “1540년을 중간연대로 ±100년의 방사선 연대측정”이라는 결론을 내려 실제 임꺽정(?~1562)이 불상을 봉안했을 것으로 확실시 된다.
꺽정불은 예전부터 전란과 수많은 화마를 피해 내려온 칠장사의 귀중한 유물로서 문화재지정을 앞두고 있다.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칠장로 399-18Tel : 031-673-0776E-mail : chiljangsa@naver.com
Copyright ⓒ 2017 Chiljangsa. All Rights Reserved.

접속자집계

오늘 :
10
어제 :
16
전체 :
13,928